인천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 생태계 지킴이 역할 톡톡 - 국민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원가입 로그인
2019년12월14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19-12-13 17:05:23
뉴스홈 > 뉴스 > 사회
2019년08월08일 10시41분
김영환 (press@kukmintv.tv) 기자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인천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 생태계 지킴이 역할 톡톡
개소 500일 맞아, 구조 523건, 자연복귀 240건(45.9%)

[국민TV 김영환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가 개소 500일을 맞았다. 연수구 송도신도시 솔찬공원 내(송도국제대로372번길 21)에 위치한 야생동물구조관리센터는 2018년 3월 말 개소 이래 올 해 8월 현재까지 총 523마리의 야생동물을 구조 치료했으며, 이 중 240마리(45.9%)가 건강을 회복하고 자연의 품으로 돌아갔다고 밝혔다.
어미오리와 함께 보호중인 흰뺨검둥오리 가족 [사진제공:야생동물구조센터]
센터에서 구조한 야생동물의 종류를 보면 조류가 68종 447마리, 포유류가 7종 71마리, 파충류가 4종 5마리로, 구조 동물의 대부분(85.5%)이 조류인 것으로 나타났다.

센터에 따르면 이 중 국내에서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소쩍새, 큰소쩍새, 솔부엉이, 황조롱이, 원앙 등이 114마리였으며, 세계적으로 멸종위기에 처해있는 저어새와 국내 멸종위기종으로 지정된 독수리, 새호리기 등도 9종 23마리로, 총 137마리(26.2%)가 보호종에 해당했다. 이들 137마리 중 79마리는 센터에서 적절한 치료를 받은 후 건강을 회복해 방생했고, 13마리는 자연 복귀를 앞두고 현재 센터에서 재활 치료 중이다.
황조롱이(천연기념물 제323-8호) 방생사진 [사진제공:야생동물구조센터]
봄·여름은 특히 위험에 처한 새끼 동물들의 구조가 많다(새끼 동물이 다친 경우가 아니라면 우선 주변에 어미가 있는 지 두 세 시간 정도 살펴보는 것이 생이별시키지 않고 올바른 구조를 하게 되는 중요한 팁이다).

부평구 등에서는 먹이를 찾지 못해 굶주려 탈진 상태로 쓰러진 너구리와 족제비, 계양구 어느 건물 옥상에서는 일주일째 다리에 둥지 줄기가 얽혀 심한 상처를 입은 황조롱이 유조가 구조됐고, 올해 6월에는 영종도 도로변에서 사고로 죽은 어미 곁을 떠나지 못하고 씽씽 달리는 차들 옆으로 위태위태하게 모여 있는 새끼 흰뺨검둥오리 10마리를 구조하기도 했다.

또, 서구와 남동구에서는 난간이 너무 높은 건물 옥상에서 부화한 나머지 물가로 이소가 불가능해 오도 가도 못하는 신세가 된 원앙과 오리 가족의 구조 신고도 잇따랐다.

비행 중 유리창이나 건물 충돌로 부상을 입고 센터로 오게 되는 경우도 상당수다. 뇌진탕, 안구 손상, 골절 등 심각한 손상을 입은 동물들은 조기에 적절한 치료를 받는다면 생존 가능성이 있지만, 너무 늦게 발견되는 경우는 폐사나 영구장애를 가질 확률이 매우 높다.

환경부에 따르면 우리나라에서 하루 약 2만 마리가 유리창 충돌로 폐사한다고 한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새들이 투명한 유리창을 장애물로 인식할 수 있도록 5*10cm 간격으로 점을 찍거나 또는 줄을 늘어트려 표시해주는 것이 상당히 도움이 된다고 한다.

야생동물의 구조와 치료 외에도 센터에서는 야생동물과 생태계 보전을 위해 청소년들의 자연보호 의식 함양을 위한 야생동물 생태 교육과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고, 자원봉사자도 모집하고 있다.

현재까지 인천 관내 18개 학교의 중고등학생 297명이 교육에 참가했으며, 연말까지 11개교 186명의 학생들이 더 참가할 예정에 있다. 체험프로그램 참가는 무료로 꿈길 웹사이트 또는 유선 접수(858-9704), 봉사는 1365자원봉사포털 사이트를 이용해 신청하면 된다.

한편 센터 관계자는 "야생동물의 구조는 90% 이상이 따뜻한 마음을 가진 시민 분들의 신고와 제보 덕분이다"며 “그 동안 저희 센터에 구조 요청해 야생동물 보호에 동참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시민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인천 야생 생태계를 지키는 든든한 파수꾼 역할을 하는 기관으로서 항상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 김영환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이름 비밀번호
 14536118  입력
댓글콘선택 :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냠냠냠 센스!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해피cgi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다음기사 : 함께하는 사랑밭, 올해 다양한 캠페인 열어 (2019-08-08 16:39:37)
이전기사 : "중고차 딜러 10명 중 9명, 일본차 매입 꺼려" (2019-08-07 16:47:50)

하계 휴가 기간
모바일모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청소년보호정책 독자투고 기사제보
인천광역시 남동구 백범로111, 3층. 제보:(032)471-7890, FAX:(032)471-789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인천아01090. 등록일: 2012.5.3. 발행/편집인:김권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권범. E-mail : press@kukmintv.tv
법인등록일 : 2004.4.20. 사업자등록번호 : 131-81-84550.

Copyright 2019 국민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