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복, “전략공천 수용…인천 총선 승리 견인” - 국민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04월10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0-04-09 17:15:46
뉴스홈 >
2020년02월20일 13시39분
김권범 (press@kukmintv.tv) 기자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유정복, “전략공천 수용…인천 총선 승리 견인”
“인천 남동갑 출마…문재인 정권 심판”

[국민TV 김권범 기자] 유정복 전 인천시장은 20일 “이번 4‧15 총선에서 인천 남동갑에 미래통합당 후보로 출마해 인천 총선 승리를 이끄는 중심이 되겠다”고 선언했다.
유정복 전 인천시장이 남동갑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사진제공:유정복선거사무소]
유 전 시장은 이날 미래통합당 인천시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인천 남동갑에 전략공천하면서 인천 총선 승리를 견인해 달라는 당의 요청을 기꺼이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며칠 전 지역의 정치상황을 고려해 미추홀갑에 공천 신청을 했다”면서 “그러나 중앙당 차원에서 제가 남동갑에 출마하는 것이 인천 승리를 위해 보다 전략적이라고 판단하는 것을 수용하기로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유 전 시장은 “25년 전 첫 민선군수 출마 당시 저를 필요로 하는 곳에 제 인생을 던졌던 초심과 6년 전 인천광역시장 선거 출마 시 장관‧국회의원 모두 내던지고 ‘인천을 구하라’는 시대적 소명에 따랐던 저의 선공후사의 정치적 소신을 이번에도 지키기로 결정했다”고 거듭 출마 배경을 밝혔다.

이어 “그 어떠한 어려움이 있더라도 위기의 대한민국을 구해내야만 한다는 당과 국민들의 절박한 바람에 부응하고 엄중한 역사적 소명에 책임을  다하기 위해 이 한 몸 바치겠다”고 역설했다.

3선 국회의원과 2차례 장관 등을 역임한 유 전 시장은 “국민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그 어떠한 역할에 대해서도 마다하지 않을 뿐 만 아니라 온 몸으로 부딪쳐 반드시 승리를 이뤄내겠다는 각오와 다짐으로 4‧15 총선에 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인천의 현안도 그동안 시정경험과 역량으로 말끔히 해결해 시민행복과 미래 희망으로 이어지도록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또한 유 전 시장은 “국민을 이기는 정부 없다는 역사의 경험 법칙이 이번 총선에서도 현실이 되도록 만들겠다”며 “인천을 사랑하고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모든 애국 시민들과 함께 4‧15 총선 승리의 깃발을 높이 들어 올리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인천이 고향인 유 전 시장은 송림초‧선인중‧제물포고‧연세대를 거쳐 행정고시(23회)에 합격해 공직사회에 첫발을 디뎠으며 임명‧선출직 김포군수‧시장, 3선 국회의원, 농림수산식품부장관, 안전행정부장관, 인천광역시장 등을 역임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 김권범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옹진군의회, 제216회 임시회 폐회 (2020-02-27 14:43:42)
이전기사 : 남동구의회, 청각장애인 지원 활동 연이은 행보 (2020-02-20 10:45:49)

자유게시판 선거기간 이용 중단
모바일모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청소년보호정책 독자투고 기사제보
인천광역시 남동구 백범로111, 3층. 제보:(032)471-7890, FAX:(032)471-789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인천아01090. 등록일: 2012.5.3. 발행/편집인:김권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권범. E-mail : press@kukmintv.tv
법인등록일 : 2004.4.20. 사업자등록번호 : 131-81-84550.

Copyright 2020 국민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