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코로나19 위기 극복 경제지원 - 국민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04월08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20-04-07 16:27:04
뉴스홈 >
2020년03월26일 14시25분
김영환 (press@kukmintv.tv) 기자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인천시, 코로나19 위기 극복 경제지원
'긴급재난생계비' 등 코로나19 극복 추경 5,086억원 편성

[국민TV 김영환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코로나 위기 극복에 역점을 둔 취약계층·위기가정 생활안정을 위한 '긴급재난생계비'를 지원하고 '상하수도 요금 감면' 등 소상공인·중소기업·사회적기업·각종산업분야에 대한 '경제지원대책'을 포함한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발표했다.
인천시청 전경
26일 발표에 따르면 시는 재난관리기금·재해구호기금·순세계잉여금 등 모든 재정수단을 총동원해 국가·인천시·공공기관에서 시행중인 소상공인·취약계층·민생경제 추진정책을 비교분석해 ►정책사각지대 해소, ►긴급성, ►집행가능성을 기준으로 사업을 선정했다.

이번 추경 예산안 규모는 본예산 대비 3,558억원 증가(3.16%↑)한  11조 2,175억원으로 재난관련 기금, 군·구 분담비, 경제대책을 포함해 5,086억원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추경안을 마련했다.

추경 반영 주요사업으로는 ►코로나19 대응 긴급생활 패키지 예산으로 1,326억원 증액(긴급재난생계비 1,220억원, 취약계층 사각지대 틈새 지원 106억원)했고, ►코로나 피해 맞춤형 긴급지원 예산으로 2,252억원 증액(7만8천곳 상하수도 요금 4개월간 50% 감면 등)했다.

그 외 경제지원대책(158억)으로는 ►시와 공사·공단의 임대료 35~50%를 6개월동안 감경 ►확진자 방문에 따른 휴업 등 직간접 피해자와 임대료를 인하한 건물주에게 지방세를 감면하거나 체납처분을 유예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대상으로 지역개발채권 매입 면제 기준 200만원→4,000만원으로 확대했다.

이번 추경안은 오는 27일 시의회에 제출하고, 의회 심의를 거쳐 31일 확정될 예정이다.

시는 예산안 확정 즉시 시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신속하게 집행되도록 관리하고 향후에도 현재와 같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가용재원을 선제적으로 투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 김영환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산업부, 육상풍력 사업 사전 환경성 검토 강화 (2020-03-26 16:12:24)
이전기사 : 인천시, 장애인 탈시설 '유관기관 간 협치사업 추진' (2020-03-26 10:05:13)

자유게시판 선거기간 이용 중단
모바일모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청소년보호정책 독자투고 기사제보
인천광역시 남동구 백범로111, 3층. 제보:(032)471-7890, FAX:(032)471-789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인천아01090. 등록일: 2012.5.3. 발행/편집인:김권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권범. E-mail : press@kukmintv.tv
법인등록일 : 2004.4.20. 사업자등록번호 : 131-81-84550.

Copyright 2020 국민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