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부평 캠프마켓 81년 만에 개방 - 국민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10월23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0-10-22 16:01:47
뉴스홈 > 뉴스 > 사회
2020년10월13일 15시43분
김영환 (press@kukmintv.tv) 기자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인천 부평 캠프마켓 81년 만에 개방
14일 개방 행사, 과거와 미래가 공존하는 공간으로 재탄생 예고

[국민TV 김영환 기자] 인천시(박남춘)는 오는 14일 우리나라로 반환된 캠프마켓을 드디어 시민들에게 개방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12월 정부의 캠프마켓 즉시 반환 발표 직후 캠프마켓 활용방안으로 ►캠프마켓 내부 시민 안전문제를 정리하고 현 상태로 우선 개방해 주민참여 공간 조성 ►활용방안 마련을 위한 시민공론화 ►역사 문화 가치를 되새길 수 있는 캠프마켓 아카이브 진행을 시민에게 약속한 바 있다.

그러나, 코로나19 사태 발생과 장기화로 인해 국방부와 주한미군측과의 협의가 중단되는 등 어려움이 있었으나, 반환구역과 미반환구역간 철재경계펜스를 설치하는 등 시민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인 결과 드디어 시민들과 함께 소통하고 공감하고 협업하는 공간으로 개방하게 됐다.
 
오는 14일 개방행사 주요내용은 부평구 풍물악단에서 길놀이 행사를 시작으로 주한미군측과 국방부로부터 인천시장이 폐쇄됐던 정문(GATE1) 열쇠를 전달받아 시민들과 함께 철재문을 여는 퍼포먼스와 공식행사, 캠프마켓 내부 라운딩과 풍물악단의 판굿과 지신밝기를 끝으로 마무리하게 된다.
 
이번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 시행에 따라 온라인 참가와 현장 행사가 동시에 진행되며, 거리두기, 발열체크 등 코로나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행사장내 시 계양공원사업소에서 준비한 아름다운 국화꽃을 감상할 수 있고, 출입구에는 캠프마켓의 과거를 기록한 스트리트 아트 갤러리 조성과 캠프마켓을 상징하는 조형물도 처음으로 시민들에게 공개된다. 

한편 시는 지난 9월 25일 주한미군 측의 펜스승인을 마친 직후부터 시민개방을 위한 사전 준비에 착수해 인천시시설관리공단 및 부평구 등 관계기관과 상호 협의해 오랜 기간 방치된 야구장 제초작업과 청소 등을 위해 일일 100여명에 달하는 대규모 인력을 동원해 방역과 청소 등을 실시해 새로운 모습으로 변화시켰다.

한편 박남춘 인천시장은 “그동안 우리 시는 캠프마켓을 되찾기 위해 시민참여위원회와 함께 시민들의 지혜와 힘을 모아 총력을 기울인 끝에 오늘을 맞이하게 됐다”며 “다시한번 시민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 반환받은 부지를 시민여러분께서 마음껏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국방부 및 주한미군과 협력해 깨끗하고 완벽한 토양정화가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캠프마켓 개방은 14일 개방행사 이후에도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시민들에게 부분적으로 개방할 예정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 김영환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이름 비밀번호
 61435515  입력
댓글콘선택 :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냠냠냠 센스!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해피cgi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다음기사 : 인천공항-인천 시내 연결 통근버스 4개 노선 개통 (2020-10-13 16:05:23)
이전기사 : 서울시, 제30대 정신건강지킴 ‘봄로야’ 위촉 (2020-10-13 10:38:48)

국민TV 하계 휴가
모바일모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청소년보호정책 독자투고 기사제보
인천광역시 남동구 백범로111, 3층. 제보:(032)471-7890, FAX:(032)471-789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인천아01090. 등록일: 2012.5.3. 발행/편집인:김권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권범. E-mail : press@kukmintv.tv
법인등록일 : 2004.4.20. 사업자등록번호 : 131-81-84550.

Copyright 2020 국민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