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혁신성장의 메카, 인천 스타트업...
눈 서울 1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3월02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남촌산단 조성, 주민 수용성 최우선 고려

지역주민과 상생하는 친환경산업단지 조성
등록날짜 [ 2021년01월11일 14시02분 ]

[국민TV 김권범 기자] 인천 남촌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이 지역주민과 상생하는 수용성 확보를 위해 대주민 홍보 활동에 들어갔다.

 

11일 사업 시행자인 남동스마트밸리개발(주)에 따르면 지역주민과 상생하는 친환경산업단지 조성을 위해 주민의견 수렴을 한층 더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앞서 인천시 역시 최근 남촌산단 추진 반대 관련 시민청원에 대해 ‘주민 수용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겠다고 답변했다.

 

이에 산단 측은 사실을 전달하고 그간의 오해를 설명하는 것은 물론 전국 최고 수준의 ‘친환경 산단’으로 전면 재조정해 주민 공감을 얻는데 주력하기로 했다.
 
우선 사업대상지 인근에 배포한 홍보지에는 그동안 잘못 알려진 내용에 대한 설명이 담겼다.

 

환경오염 의혹에는 ►‘환경유해업체 철저한 입주 제한’, ‘승기천 수질오염 제로’, ‘제조업 최소화’ 등 친환경 산업단지 조성 계획을, 멸종위기 보호종인 맹꽁이 논란에는 ‘비상보전대책 및 포획·이주방안 수립·실시’ 계획으로 반박했다.
  
그린벨트 해제 반대 주장에는 사업 대상지 97%가 사실상 보전가치가 없는 훼손지이고, 기존 고시된 도시계획상 오래전부터 이미 개발 예정지였음을 밝히며, 일방적인 그린벨트 해제가 아니라는 점을 분명히 했다.
 
산단 측은 또한 사업대상지 인근에 위치한 지역 주민들과 만나 산단 조성을 통한 긍정적 효과를 설명했다.

 

현재 남촌산단은 기존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사업성을 다소 뒤로하고 당초 설계 대비 복합용지를 대폭 축소한 상태다.

 

산단 측은 수차례에 걸친 만남을 통해 애초 부정적 인식을 갖던 주민들이 오해를 풀고,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산단 조성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한편 남동스마트밸리개발 관계자는 “현재 추진 중인 홍보활동은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하나의 과정으로, 공식적인 주민설명회도 이른 시일 내 개최할 계획이다”며 “다양한 경로를 통해 적극적으로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최대한 반영해 ‘주민 수용성’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권범 기자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기아차-카카오모빌리티, 친환경 전기차 보급 활성화 맞손 (2021-01-13 11:21:47)
2022 송도컨벤시아 전시장 정기대관 (2021-01-11 10:47:30)
‘미스트롯2’ 김의영, 미모 가...
대·중견기업 10곳 중 9곳, 상...
인천시교육청, 사립유치원 K-에...
견적·발주서 위장 악성 이메일...
운전면허발급 온라인 접수·예...
민주당 이낙연 대표, ‘푸른 눈...
성인남녀 코로나19 이후 삶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