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창업생태계 클러스터 구축 ‘주력...
흐림 서울 9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3월06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민주당 이낙연 대표, ‘푸른 눈’ 영어 선생님 54년 만에 재회

고교 은사에게 화상 설 인사, 해리스 전 미 대사가 찾아줘
등록날짜 [ 2021년02월09일 18시32분 ]

[국민TV 김권범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설 연휴를 이틀 앞둔 9일(한국시간), 미국 평화봉사단으로 한국에 왔던 영어 선생님과 영상통화로 재회했다. 선생님이 미국 워싱턴 D.C.에 거주하고 있어서 영상으로나마 감사함을 전하고 학창 시절의 추억과 지난 54년 만의 소회를 나눴다.

 

이 대표는 지난해 10월 해리 해리스(Harry Harris) 당시 주한 미국대사와의 접견 자리에서 광주제일고등학교 재학 시절 미국 평화봉사단(Peace Corps)으로 한국에 오셨던 영어 선생님과의 일화를 소개했다. 이 대표는 선생님의 가르침 덕분에 영어에 관심을 갖게 되었고, 이후 카투사(KATUSA)로 복무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올해 1월, 주한 미국대사관은 선생님의 소재를 파악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선생님의 본명은 마가렛 허쉬 레스터(Margaret Hershey Lester)로 1966년부터 1968년까지 광주제일고등학교에서 영어를 가르쳤다. 이 대표가 선생님의 성함을 초콜릿 브랜드의 이름과 같은 ‘허쉬’로 기억하고 있었던 것이 선생님의 소재를 확인할 수 있는 단서가 됐다. 이 대표는 1967년 광주제일고등학교에 입학했다. 

 

선생님은 미국 평화봉사단으로 한국에 있었던 시간이 인생을 바꾼 놀라운 경험이었고, 오랜 시간이 지났음에도 이낙연 대표와 영상으로 대화를 나눌 수 있어서 감회가 새롭다고 말했다.

 

또한 이 대표는 학창시절 선생님과의 추억을 떠올리며 당시 광주제일고등학교 선생님과 동창들의 소식을 전했으며, 학창 시절 선생님을 찾아 준 해리 해리스 전(前) 주한 미국대사와 대사관 직원들에게도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김권범 기자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윤관석, "코로나 장기화 따른 경제적 취약계층 금융지원 중요" (2021-02-17 14:23:07)
김성수 인천시의원,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 위촉 (2021-02-09 16:45:34)
서울 은평 ”아이파크 포레스트...
‘미스트롯2’ 김의영, 미모 가...
대·중견기업 10곳 중 9곳, 상...
인천시교육청, 사립유치원 K-에...
견적·발주서 위장 악성 이메일...
운전면허발급 온라인 접수·예...
민주당 이낙연 대표, ‘푸른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