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빈단, 오거돈 전 부산시장 성추행 검찰 고발 - 국민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10월24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20-10-22 16:01:47
뉴스홈 > 뉴스 > 핫이슈
2020년04월24일 19시32분
김권범 (press@kukmintv.tv) 기자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활빈단, 오거돈 전 부산시장 성추행 검찰 고발

[국민TV 김권범 기자] 시민단체 활빈단(대표 홍정식)은 24일 검찰에 성추행으로 23일 전격 사퇴한 오거돈 前 부산시장을 ‘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추행’ 혐의 등으로 긴급 고발후 부산 시청 앞에서 오 전시장 규탄 시위를 벌였다
활빈단 홍정식 대표가 오거돈 전 부산시장 규탄 시위를 하고 있다[사진제공:활빈단]
활빈단은 "코로나19 사태로 나라와 국민 모두가 엄혹한 시련과 고통을 겪을 때인 지난 7일 집무실에서 버젓이 20대 여성 공무원에 가한 부산 최고 기관장의 추악한 처신에 부산시민 뿐만 아니라 온국민이 
경악과 충격을 받고 분기탱천(憤氣衝天)한다"며 "사퇴로 끝날 일이 아닌만큼 엄정한 법의 심판을 받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고발장
이어 활빈단은 “우월적 지위에 있는 부산 광역시 최고책임자의 막강한 권한, 위력으로 새내기 20대 여성공무원을 상대로 벌인 ‘권력형 성범죄’이다”고 강조했다.

이에 활빈단은 집무실에서의 성추행은 성폭력처벌법 10조 ‘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추행’으로“3년 이하의 징역 또는 1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돼있다”며 “갑질 추방 등 행동하는 호민단체로서 국민을 대표해 사직당국에 고발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 활빈단은 "성범죄로 임기반토막을 자초 해 낙동강 오리알 신세가 된 오 시장이 2년전 시장선거 당시 성희롱·성폭력 전담팀 신설을 공약했기에 더욱 가증스럽다"며 "해양수도 350만 부산시민을 배신한데다 부산시정 공백으로 인해 어지러운 난국으로 만들고 지역사회를 먹칠했기에 국민적 고발 로 엄벌에 처해져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 김권범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핫이슈섹션 목록으로

이름 비밀번호
 11905975  입력
댓글콘선택 :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냠냠냠 센스!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해피cgi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다음기사 : 활빈단, 박원순 성추행 피의사실 누설의혹 검찰고발 (2020-07-14 16:53:35)
이전기사 : 활빈단, '동성애 성문란 행사중단' 요구 (2019-09-01 18:58:57)

국민TV 하계 휴가
모바일모드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청소년보호정책 독자투고 기사제보
인천광역시 남동구 백범로111, 3층. 제보:(032)471-7890, FAX:(032)471-789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인천아01090. 등록일: 2012.5.3. 발행/편집인:김권범. 청소년보호책임자:김권범. E-mail : press@kukmintv.tv
법인등록일 : 2004.4.20. 사업자등록번호 : 131-81-84550.

Copyright 2020 국민TV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