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기 신도시, 패스트트랙·교통대책 조기 확...
구름조금 서울 1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1월27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윤관석, ‘건설산업기본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건설 근로자 임금체불 방지 위해 전자조달대금시스템 사용 개선 등
등록날짜 [ 2021년01월10일 10시17분 ]

[국민TV 김권범 기자] 윤관석 국회의원(민주당, 인천 남동구을)은 지난 8일 건설현장의 임금체불을 사전에 방지하고 상습체불 기업의 경우 공표요건을 완화하도록 하는 '「건설산업기본법' 일부개정안을 대표발의 했다.

 

윤관석 국회의원
현행 '건설산업기본법'에 따르면, 산업 내 약자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수급인의 선급금 지급 의무, 전자조달시스템을 이용한 공사대금의 청구 등 다양한 제도를 도입하고 있다.

 

그런데 건설공사의 공사대금 지급내용 중 건설기계 및 가설기자재 대여대금에 대해서는 선급금 지급을 허용하지 않고 있고, 전자조달시스템을 통한 대금의 청구 및 지급방식을 구체적으로 정하지 않고 있어 일선 공공기관으로부터 혼란이 발생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선급금으로 건설기계 및 가설기자재 대여대금 지급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고, 공사대금 이외에 사(私)기성도 전자조달대금시스템을 의무적으로 활용하도록 해 공사대금 및 사(私)기성의 청구방법 및 지급방식을 구체적으로 규정하는 개정안을 발의했다.

 

이 같은 내용이 건설산업기본법에 반영될 경우 전자적 대금지급시스템이 보다 원활히 기능하고, 이를 통해 건설현장의 대금체불 등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더해 상습체불 방지를 위해 상습체불업체 공표요건을 완화하고, 건설현장의 불법 외국인력의 고용을 차단하며, 건설 근로자에 대한 임금 직접 지급 관련 내용을 담는 등 현행법상 미비점을 보완하고 있다.

 

한편 윤관석 국회정무위원장은 “건설근로자들이 일한만큼 임금을 받을 수 있도록 제도를 보완함으로써, 근로자들이 임금체불로 고통을 겪는 일이 더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만들어 나가겠다”면서 "이번 개정안의 경우 추가적으로 상습체불업체 공표요건을 완화하고, 건설현장의 불법 외국인력 고용을 차단하는 내용 등이 담겨 있으므로 건설시장의 건전한 육성에도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건설산업기본법 일부개정법률안'은 고용진, 고영인, 홍성국, 이규민, 김용민, 박찬대, 양기대, 김교흥, 신동근, 허종식, 정일영 의원 등 이상 11인의 의원이 공동발의에 나섰다.

김권범 기자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민의힘 인천시당, 코로나19 단체헌혈 동참  (2021-01-14 10:52:45)
박남춘 인천시장,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행정력 집중' (2021-01-07 15:23:34)
현대로템, 차륜형 지휘소 차량 ...
은퇴자협회, 이재용 삼성 부회...
뉴스제휴평가위, 뉴스 제휴 평...
벤처타임즈, ‘1인 미디어 방송...
인천시교육청, 교육혁신지구 홍...
현대차그룹, 인공지능 서비스 ...
현대차, 카카오게임즈 외 마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