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창업생태계 클러스터 구축 ‘주력...
구름많음 서울 8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3월06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중견기업 10곳 중 9곳, 상반기 신규 채용 확정 못해

코로나19 영향과 수시 채용 확대 트렌드로 대규모 공채 대폭 축소될 듯
등록날짜 [ 2021년02월22일 13시39분 ]

[국민TV 김권범 기자] 벌써 2월 중반이 지났지만, 올해 기업들의 상반기 채용은 아직 미지수다.


취업정보사이트 캐치는 22일 최근 대·중견기업 1,468곳에 상반기 채용 계획을 직접 조사했으며, 상반기 채용을 확정한 회사는 전체의 7.6%에 그쳤다고 밝혔다.

2021년 상반기 대·중견기업 채용 계획[사진제공:진학사]

조사에 따르면 다만 아직 채용 계획을 확정 짓지 못한 기업이 89.3%로 대다수를 차지했다. 코로나19 사태로 경기가 침체되며 대규모 공채 선발을 망설이거나, 수시 채용으로 돌리면서 나타난 결과로 분석된다. 올해 채용 계획이 없다고 밝힌 기업은 3.1%에 불과했다.

 

◇응답 기업 중 55%는 수시 채용 계획

 

실제로 채용 미정인 기업들의 채용 예상 시기를 조사한 결과 수시 채용을 계획하고 있는 기업이 55%에 달했다. 국내 주요 기업이 상반기, 하반기를 나눠 연간 2회 대규모 채용을 진행하던 이른바 ‘취업 시즌’의 경계가 허물어지고 있는 것이다. 현대자동차그룹, LG그룹은 이미 수시 채용을 하고 있으며, SK는 내년부터 전원 수시 채용으로 전환하겠다고 발표했다. 네이버, 카카오와 같은 IT 대기업은 이미 시즌에 상관없이 수시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캐치 김정현 소장은 “예년의 경우도 삼성 공채가 시작되는 3월 중순 이후부터 주요 기업 채용 소식이 들려왔기 때문에, 3월부터 채용 오픈하는 기업들을 확인해 봐야 한다”며 “수시 채용이 확산될 수록 기업은 채용 시기를 유연하게 운영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권범 기자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시의회, ‘음악도시 인천’ 활성화 나서 (2021-02-22 16:12:38)
인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 '노동단체와 갈등 심화' (2021-02-22 11:32:06)
서울 은평 ”아이파크 포레스트...
‘미스트롯2’ 김의영, 미모 가...
대·중견기업 10곳 중 9곳, 상...
인천시교육청, 사립유치원 K-에...
견적·발주서 위장 악성 이메일...
운전면허발급 온라인 접수·예...
민주당 이낙연 대표, ‘푸른 눈...